home 정보마당스타소식

스타소식

대구TP, "기업-청년 '일자리 맞선'"… '히어로 양성사업 매칭데이' 개최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7.09.08 10:01:41 조회수 2612

 

6일 오후 1시 계명대 바우어관, 90여명 정규직 채용 예정

 

 

대구테크노파크(대구TP)는 오는 6일 오후 1시 계명대 성서캠퍼스 바우어관에서 대구 대표 강소기업 32개 사와 지역 대학생 1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역 우수인재 히어로 양성사업(히어로 양성사업)’의 매칭데이를 개최한다고 5일 밝혔다.

 

  ‘히어로 양성사업’은 대구시 스타기업 육성사업의 일환으로 지역 강소기업의 성장을 이끌 청년인재를 안정적으로 공급해 취업시장에 새로운 활력을 불러일으키고자 지난 2015년부터 시작되었으며, 대구TP와 이전 공공기관인 한국장학재단과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이 공동 참여하고 있다.

 

  특히 5기생을 배출할 예정인 이번부터 고용노동부의 예산을 지원받게 돼 프로그램의 질적 수준이 향상되는 등 최우선 국정과제인 청년 일자리 창출을 위해 중앙 및 지방정부가 힘을 합쳤다는 점에서 시너지가 클 것으로 전망했다.

 

  이번 매칭데이에는 기존 스타 및 Pre-스타기업뿐만 아니라, 글로벌 강소기업, 월드클래스 300 기업, 고용친화대표기업들도 함께 한다.

 

  사전조사에서 참여 기업들의 초임 연봉은 평균 2600여만원 이상으로 고용노동부가 선정하는 ‘청년친화강소기업’선정 기준인 월 통상임금 200만원을 상회하는 수준이며, 이번 행사를 통해 90여 명의 청년인재를 채용할 것이라고 응답했다.

 

  선발된 인원들은 총 260여 시간, 7주 간의 교육 과정을 이수한 후, 해당 기업에서 일정기간 근로를 모두 마치면 정규직으로 채용될 예정이며, 교육비와 인건비는 대구TP와 한국장학재단에서 각각 지원한다.

 

 지난 3기부터 지금까지 꾸준히 참여하고 있는 ㈜티에이치엔의 강경래 인사팀장은 “3기 수료생 5명 중 4명이 현재 정규직으로 근무하고 있다”며, “일정기간 동안 사전교육 및 근무과정을 거쳐 입사한 터라 업무역량과 조직 적응력이 매우 뛰어나다”고 밝혔다.  ㈜티에이치엔은 이번 매칭데이를 통해 10여 명을 채용할 계획이다.  

 

 대구TP 권 업 원장은 “히어로 양성사업은 기존 대규모 채용박람회가 지닌 한계를 극복함과 동시에 구인·구직자 모두의 만족도를 높였다는 데  의의가 있다”며, “우수한 지역인재들의 역외 유출을 방지하고, 지역사회에 정착할 수 있는 다양한 일자리 창출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히어로 양성사업은 지난 1기부터 4기까지 총 175명을 지역 강소기업과 매칭시켰으며, 그 중 60% 정도인 100여 명이 정규직으로 입사했다.

 

최창현 김성영 기자 cch@ilyodg.co.kr/cuesign@ilyodg.co.kr


다음글 대구 , 스포츠 거점사업으로 스포츠융복합산업 활성화 모범사례 만든다
이전글 땅땅치킨, 청년 일자리 창출 위한 히어로 양성 사업 참여
 목록